정부가 내달 택시제도 개편안 기반의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개정안’을 발의하겠다고 밝히자, ‘타다’가 반대하고 나섰다. “충분한 논의”가 이루어지지 않았다는 이유에서다. 관련 업계는 타다로 인해 입법이 지연될...

정부가 택시제도 개편을 위한 두 번째 실무회의를 열고 연내 ‘플랫폼 택시’ 관련법 입법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타다’ 운영사인 VCNC와 일부 법인택시 단체는 법안에 반대한다는 입장이다.김상도 국토교통부...

브랜드택시 ‘마카롱택시’ 운영사 KST모빌리티는 9월6일 서울경찰전직지원센터와 업무협약을 맺고 퇴직 경찰관들의 마카롱택시 전문 드라이버 ‘마카롱쇼퍼’ 지원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KST모빌리티는...

국토교통부가 택시산업과 모빌리티업계 간 교통정리에 나선다. 택시를 감차한 만큼 신규 사업면허를 새로 발급해, 모빌리티 사업자들이 제도권 안에서 여객운송 서비스를 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와 동시에...

모빌리티 서비스 기업 KST모빌리티가 국토교통부로부터 대전·김천 지역 광역가맹사업 면허를 취득했다고 6월21일 밝혔다. KST모빌리티는 광역가맹사업 면허를 통해 대전과 김천, 두 지역에서 ‘마카롱택시’ 서비스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