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세탁 스타트업 세탁특공대가 누적 매출액 100억원을 돌파했다.2015년 강남에서 첫 선을 보인 세탁특공대는 국내 최초로 세탁물 검수 동영상을 제공하고, 모바일 수선 서비스를 도입한 바 있다. 출시 이후 지금까지...

모바일 세탁 서비스 1위 업체인 세탁특공대가 누적 매출액 100억원을 넘었다. 2015년 강남에서 첫 선을 보인 세탁특공대는 지난 3년 간 강남-서초-송파 ‘강남 트로이카’ 지역에 집중해 왔다. 고객층의 품질 기대치가 높은 만큼...

국내 1인가구는 2017년 기준 560만명을 넘어섰다. 배우자가 있는 가구 중에서 맞벌이 가구는 545만6천가구로 전체의 44.6%에 달한다. 과거에는 빨래, 청소, 돌봄 등 가사노동이 주부의 몫으로 여겨졌다. 생활상이 달라지고, 주부의...

  모바일 세탁 서비스 ‘세탁특공대’를 운영하는 워시스왓이 국내 세탁 O2O 기업으로는 최초로 월간 손익분기점(BEP)을 넘겼다고 10일 밝혔다. 이 회사는 지난해 누적 거래액 35억원을 달성했지만 영업적자는 23억원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