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내다’가 퀵서비스 어플리케이션 ‘빠름’을 25일 오픈했다. 빠름의 가장 큰 특징은 퀵서비스 주문을 하면 서비스 교육을 이수한 정규직 직원인 “크루”가 방문하여 물품을 수거한다는 점이다. 이때 고객요청이 있으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