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율주행버스 세종서 9.3㎞ 달렸다…감속부터 정차까지 스스로

0
정부가 4년간 개발한 자율주행 버스의 운행 과정이 세종에서 공개됐다. 국토교통부는 25일 세종시에서 자율주행 기반 대중교통시스템 기술개발에 대한 최종 성과 시연회를 개최했다. 국토부는 2018년부터 올해까지 360억원(민간투자 포함)의 사업비를 투입해 자율주행 버스 8대와 승객용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고, 별도의 관제센터를 구축했다. 성과 시연회에서는 자율주행 대형버스가 BRT(간선급행버스) 노선인 세종고속시외버스터미널~정부청사 북측 약 4.8㎞ 구간을 최대 속도 50㎞/h로 운행했다. 운행 중 V2X(차량 통신)를 통한 자율협력 주행과…
« Previous post: | Next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