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공대 전기정보공학부 이종호 교수 연구팀, MRI용 전자파 파형을 인공지능이 스스로 설계하는 기술 개발

0
서울대학교 공과대학(학장 이병호)은 전기정보공학부 이종호 교수 연구팀은 자기 공명 장치(MRI)에서 사용되는 전자파 파형을 인공지능이 스스로 설계하는 기술 개발에 성공했다고 24일 밝혔다.방사선을 사용하는 X-ray나 CT와 달리, MRI는 자기장과 전자기파를 이용해 인체 내부를 3차원으로 영상화한다. 따라서 방사능 피폭 문제에서 안전하지만, 전자기파에 따른 에너지가 인체에 전달돼 촬영 시간이 길어질 수 있다.이종호 교수 연구팀은 이를 해결하기 위해 알파고에도 적용된 바 있는 심층 강화 학습이라는…
« Previous post: | Next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