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이직, 도전기] 스타트업 이직을 위한 나만의 스토리 만들기

0
    스타트업을 지원하기 전에 마음에 새겼던 말이 있습니다. ‘딱 맞는 커리어는 없다‘라는 거예요. 채용 공고를 보면 왠지 나의 경력이 부족해 보여요. 회사가 원하는 사람이 내가 아닌 것 같다는 생각도 들죠. 자신감이 급하락합니다.  하지만 걱정할 필요 없어요. 본인의 이상형을 생각해보세요. 이상형에 맞는 사람들만 만나왔나요? 그렇지 않죠. 딱 맞는 조건을 갖춘 사람은 드물뿐더러 나와 만날 확률도 낮겠죠. 기업과 지원자도 마찬가지입니다. 그들이 원하는 조건과 당신의…
« Previous post: | Next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