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에서 가장 앞섰던 조선시대 금속활자 기술

0
서울 종로 지역은 ‘조선의 폼페이’라고 불린다. 지난 2000년대 초반부터 쏟아지기 시작한 조선시대의 유물들로 인해 이같은 별칭이 붙여졌다. 종로구가 과거 서울 사대문 안에 위치해 있던 지역인 만큼, 이곳에서 유물이 많이 발굴되는 것은 어쩌면 당연한 일일지도 모른다. 최근 종로 공평지구에서 발굴된 조선시대의 금속활자 ⓒ 해외문화홍보원 그런데 최근 ‘조선의 폼페이’라는 별칭답게 이곳에서 다시 유물들이 대거 발굴되어 학계의 뜨거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종로구 인사동의…
« Previous post: | Next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