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르는게 약이다

0
나는 스트롱벤처스를 2012년도에 존이랑 같이 시작했다. 그땐 둘 다 지금보단 젊었고, 조금 더 무모했고, VC에 대해서 아는 게 별로 없었기 때문에 맨땅에 헤딩이 가능했던 것 같다. 실은 둘 다 이전에 했던 스타트업에서 투자유치를 했기 때문에, 그냥 벤처 펀드 만들어서 여기에 투자(출자) 받는 것도 거의 똑같고, 그냥 하다 보면 되지 않겠냐는, 정말 아무것도 모르는 순진한 생각을 했다. 더 웃긴 건, 순진한…
« Previous post: | Next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