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세이] 베팅이 아닌 투자를 배워라

0
20대 초반에 스포츠 도박을 했던 적이 있다. 스포츠토토라고 나라에서 인정한 합법적인 스포츠 분야 도박이다. 지금은 어떤지 모르겠지만, 예전엔 일주일에 10만 원까지만 가능했던 것으로 기억한다. 딱 30만 원 잃고 그 후론 다시 한 적이 없다. 시작할 때 30만 원 다 잃으면 안 하기로 약속했기 때문. 보통 이렇게 다짐해도 금연 실패하는 것처럼 대부분 다시 한다. 그래서 도박이 무섭다. 빠지기 시작하면 뇌가 도파민…
« Previous post: | Next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