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화동396청년창업지원센터, 지역 청년창업가 상생 프로젝트 남이섬 포레스트마켓 운영

0
지역 청년창업가 상생 프로젝트 남이섬 포레스트마켓이 코로나19로 판매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 핸드메이드 창작자들에게 활력을 주고 있다.남이섬 포레스트마켓은 남이섬과 지역의 핸드메이드 단체(조그마켓, 달아실마켓), 근화동396 청년창업지원센터가 협력해 만드는 지역상생 프로젝트이다.지역의 핸드메이드 창작자들에게 축제, 행사와 연계해 운영되던 프리마켓은 중요한 판로였으나, 코로나19로 프리마켓이 대폭 축소 운영되며 현재는 전면 중단되는 상황에 이르게 됐다.이러한 어려움 속에 만들어진 ‘포레스트마켓’은 근화동396 창업팀과 지역의 창작자 총
« Previous post: | Next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