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의 달’ 맞아 풍성한 가족 공연…콘서트부터 클래식연주까지

0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부모와 0어린이들을 위한 다양한 공연이 펼쳐진다.소프라노 조수미는 어버이날인 8일 오후 5시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어버이날 특별 음악회를 개최한다.폴란드 민요 '마더 디어'와 드보르자크의 '어머니가 가르쳐 주신 노래' 등 수년 전 치매 판정을 받은 자신의 어머니에게 전하는 노래들을 들려줄 예정이다.국립남도국악원 국악연주단은 같은 날 토요상설 '국악이 좋다'에서 부모의 무병장수를 기원하는 기악합주 '천년만세', 판소리 '심청가 중 심봉사 눈 뜨는 대목' 등…
« Previous post: | Next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