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교서 7월부터 무인셔틀·로봇택시 타고 출퇴근한다

0
‘출퇴근 시간에 붐비지 않는 5인승 무인셔틀’, ‘출발지부터 목적지까지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로봇택시’. 경기도 판교제로시티 일상으로 파고들 자율주행 교통 서비스들이다. 국토교통부가 판교를 자율주행자동차 시범운행 지구로 지정하기로 26일 발표함에 따라 판교 제1·2 테크노밸리 7㎞ 구간(판교역∼경기기업성장센터)에서 자율주행이 현실화됐다. 실증단지에는 실세계 환경이 구축돼 있다. 통합관제센터를 기반으로 한 도로 사물인터넷(IoT) 센서들이 교통신호와 보행자, 도로 감시 정보 등을 수집해 차량사물통신 기술(V2X)로 자율주행차에 실시간으로 정보를 제공한다. 실증단지에서…
« Previous post: | Next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