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츠하이머 실험 신약, 상용화 착수”

0
미국 앨버트 아인슈타인 의대 연구팀이 쥐를 이용한 연구에서 알츠하이머병의 주요 증상을 역전시키는 실험 약물을 개발해 관심을 모았다. 이 약물은 원치 않는 단백질을 분해하거나 재활용해 제거하는, 세포 세척 메커니즘을 활성화하는 방식으로 작동한다. 연구팀은 이 연구를 생명공학저널 ‘셀’(Cell) 22일 자에 발표하고, 상용화를 위한 제약사를 설립해 현재 신약 개발을 진행 중이다. 연구를 함께 이끈 앨버트 아인시타인대 발달 및 분자생물학 교수이자 신경퇴행성 질병 연구…
« Previous post: | Next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