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에 비대면 차박 캠핑 대세…쌍용차 최대 10% 할인

0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장기화되면서 이른바 집콕 생활에 염증을 느끼는 시민들이 늘고 있다.서울관광재단이 코로나19 발생 전후 변화를 살펴보고자 온라인 집단심층인터뷰(FGI)를 진행한 결과 여가 활동이 줄었다고 응답한 서울시민은 90%에 달했다. 변화가 없거나 늘었다고 응답한 시민은 각각 6%, 4%에 그쳤다.야외활동에 제한을 받자 개인 공간을 확보할 수 있는 차박, 차크닉(차+피크닉) 등에 대한 관심은 상대적으로 늘어난 모습이다. 최근 들어 공간 활용도가 우수한 중·대형…
« Previous post: | Next post: »
중소벤처기업부 컴업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