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상 수출 간담회 “한국 콘텐츠 붐… 협업 물꼬 트자”

0
“코로나19 이후 일본 현지에서 한국 드라마가 인기를 얻고 있다. 팬층도 두터워지는 추세다” 쿠보타 사토시 아마존 재팬 영화제작부 부장이 말했다. 쿠보타 사토시 부장은 30일 열린 화상 수출상담회에 참여해 코로나19 이후 일본과 한국 콘텐츠 동향에 대해 전했다. 이날 열린 화상수출상담회에는 ▲방송 ▲게임 ▲실감콘텐츠 ▲캐릭터 ▲만화 분야 총 35개 국내 기업들이 참여했다. 이들은 일본, 중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4개국 50개사 바이어와 방영권·전송권 판매,…
« Previous post: | Next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