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상 20층, 광화문 광장 2배 규모 창업 지원 빌리지 ‘프론트원’ 개소

0
서울 마포구 공덕동에 지상 20층, 연면적 3만6259㎡(1만968평) 규모의 스타트업 지원 공간, 프론트원이 30일 개소했다. 서울창업허브, IBK창공과 함께 강북의 판교를 형성할 전망이다. 프론트원의 운영 전반은 스타트업 육성, 발굴에 강점을 보인 디캠프(은행권청년창업재단)가 맡았다. 우리나라 18개 주요 은행들이 8,450억원을 출연해 설립된 디캠프(2013년 설립)는 스타트업 종합 지원기관으로 위치를 공고히 해왔다. 디캠프는 2013년 설립 후 지난 7년간 7,542억원을 조성해 직간접 투자를 이어가고 있다. 2015년 이후 55개사에…
« Previous post: | Next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