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회사가 추락한다는 것은 보통 일이 아니다: ‘위워크’의 비상과 몰락

0
폐업은 슬픈 일이다. 하지만 이 회사가 문을 닫는다는 것은 단순한 슬픔 이상의 일이다. 바로 공유오피스의 대명사, ‘위워크(Wework)’ 이야기다. 2020년 6월 2일, 스타트업 업계는 위워크 종로타워점이 건물주에게 철수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는 이야기로 들썩였다. 다시 재협상에 돌입하며 해프닝으로 마무리되는 듯했지만, 여전히 폐업 관련 이야기가 조금씩 흘러나오며 불안을 부채질하고 있다. 위워크는 공유경제를 설명하는 하나의 축이었다. 포브스 지 추산 470억 달러의 기업가치를 인정받는 ‘유니콘’기업이기도 했다.…
« Previous post: | Next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