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개장터, 1분기 거래액 전년 동기 대비 43% 성장…MZ세대 거래 비중 약 60%

0
최근 중고거래는 ‘오래된 것, 남이 쓰던 물건을 거래’한다는 개념에서 ‘개인의 취향과 가치관이 반영된 실용적 소비’라는 인식으로 변화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최근 MZ세대(밀레니얼, Z세대)를 중심으로 희귀 피규어, 한정판 스니커즈 등을 거래하는 ‘리셀(Resell)’ 문화가 성장하면서 전국 단위의 거래도 활발하게 이어지고 있다. MZ세대 이용률이 높은 번개장터가 올해 1분기 거래액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 번개장터는 올해 1분기 거래액이 3690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3% 증가했다.…
« Previous post: | Next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