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서 자율주행 차량 공유 시대 열린다

0
쏘카(대표 박재욱)가 자율주행 기술 스타트업 라이드플럭스(대표 박중희)와 제주에서 자율주행 셔틀 서비스를 처음 선보인다. 양사는 18일부터 제주공항과 쏘카스테이션 제주 구간을 오가는 자율주행 셔틀 시범 서비스를 시작한다. 이는 국내 최초로 민간이 주도하는 승객 수요응답형 자율주행 시범 서비스다. 교통 통제 속에 단기로 진행되는 기존의 자율주행 시범 서비스와 달리 차량이 혼잡하게 운행되는 도로에서 실제 이동 수요가 있는 승객들을 대상으로 운영된다. 자율주행 셔틀은 매일 오전 8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쏘카스테이션 제주…
« Previous post: | Next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