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원, “타다 불법콜택시 아니다” 1심 무죄 선고

0
19일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이재웅 쏘카 대표, 박재욱 VCNC 대표 등에 대해 법원이 모두 무죄를 선고했다. 검찰은 지난해 10월 28일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위반죄로 쏘카 타다 운영사 VCNC 박재욱 대표와 모회사인 쏘카의 이재웅 대표를 불구속 기소했었다. 선고 직후 쏘카와 타다는 공식 입장문을 통해 “법원이 미래로 가는 길을 선택해 줬다. 법과 제도 안에서 지속가능한 미래로 가겠다”며 “더 많은 이동약자들의 편익을 확장하고, 더 많은 드라이버가 행복하게 일하는, 더…
« Previous post: | Next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