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S 서비스, 필요할 때 빌려 쓴다 ‘CS쉐어링’

0
“우리 같은 중소기업은 CS 관리가 어렵다. 직원들의 잦은 이탈과 업무 병행 등 여러 문제로 서비스 전문성을 확보하기 요원했다” 임지은 CS쉐어링 대표가 중소기업 대표들이 모인 곳에서 전해들은 얘기다. CS에서 생긴 구멍은 전체 사업 영역으로 번져나갔다. 재구매율 하락과 고객 감소로 이어지는 것이 대표적인 예다. 2018년 3월, 임 대표를 비롯한 CS 전문가가 모여 CS쉐어링 개발에 나선 이유다. CS쉐어링은 고객사 환경, 업무량에 따른 전문적인…
« Previous post: | Next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