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뱅크에서 신한금융 빠진다 “사업 방향 달라”

0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가 주도해 온 제3 인터넷 전문은행 컨소시엄에서 신한금융이 최종적으로 불참한다고 21일 밝혔다. 토스 인터넷 전문은행 추진단은 “양측의 입장이 상당부분 차이가 있어 양사 논의 끝에 신한금융이 컨소시엄에서 빠지기로 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지난달 MOU 체결 후 인터넷전문은행의 사업 방향, 사업모델 및 컨소시엄 구성에 대해 협의해 왔다. 하지만 이 과정에서 양사가 지향하는 사업 방향에 대한 큰 이견이 있었고…
« Previous post: | Next post: »
한국콘텐츠진흥원, 글로벌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론치패드(LAUNCHPAD) 2020 참가사 모집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