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퇴근시간 카풀 허용, 택시 사납금 폐지’ 택시·카풀 대타협기구 합의

0
여당과 정부, 택시·카풀 업계로 구성된 ‘택시·카풀 사회적 대타협기구’는 7일 국회 의원회관서 출퇴근 시간(오전 7시~9시, 오후 6시~8시)에 카풀 서비스 허용에 합의한다고 밝혔다. 또한 택시노동자의 처우개선을 위해 사납금을 폐지하고 월급제를 시행한다는 데도 의견을 모았다. 합의안에는 더불어민주당 택시·카풀 태스크포스(TF) 전현희 위원장, 국토교통부, 택시업계 4 단체(전국택시운송사업조합연합회, 전국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연합회, 그리고 카카오모빌리티가 서명했다. 합의안에 따르면, 카풀은 출퇴근 시간에 허용하되 토요일과 일요일을 비롯한 공휴일은 제외된다. 아울러 대타협기구는 택시산업의…
« Previous post: | Next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