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접 기술자 매칭 서비스 나왔다

0
기술자숲이 용접사 바로매칭 서비스 베타버전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기술자숲은 현장기술인력과 기업을 연결하는 구인구직 플랫폼을 개발한 스타트업이다. 이번 출시서비스를 이용하면 용접 기술자는 이력정보를 등록한 뒤 일자리 정보를 문자 수신할 수 있고 기업은 회원가입 없이 구인정보를 등록, 72시간 안에 매칭 결과를 확인할 수 있다. 공태영 기술자숲 대표는 “국내 제조업 위기를 극복하도록 현장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온오프라인 서비스를 지속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용접사 바로매칭 서비스는 4월 30일까지 무료로 이용할…
« Previous post: | Next post: »

뉴노멀 시대, 슬기로운 스타트업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