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보 “중소·벤처 혁신생태계 조성할 것”

0
신용보증기금은 12일 대구에서 전국본부점장회의를 열고 2019년 주요업무 추진계획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회의를 통해 일반보증 총량을 전년보다 1조원 증가한 46조 원으로 운용하고 유동화회사 보증 2조원을 공급, 중소기업에 원활한 자금조달을 지원하기로 했다. 신용보험 20조 원을 인수해 연쇄도산을 방지할 것도 다짐했다. 일자리 창출과 4차 산업혁명 대비를 위해 창업기업에 16조 원, 수출기업 12조 원, 4차 산업 기업 8.8조원, 고용창출·유지기업 4.5조원 보증도 공급할 예정이다. 신보는 올초…
« Previous post: | Next post: »

뉴노멀 시대, 슬기로운 스타트업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