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억 투자 유치한 고스트키친 “공유주방 본격 확대”

0
고스트키친이 패스트인베스트먼트, 베이스인베스트먼트, ES 인베스터, 슈미트, 패스트파이브로부터 21억 원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고스트키친은 배달음식 자영업주의 지속가능성 확보를 위해 지난 2017년 5월 설립한 공유주방 스타트업. 500스타트업 시드투자 이후 밥투정, 도쿄밥상, 도쿄카레, 난나나파스타 등 브랜드를 직접 개발해 월 매출 1억 원을 기록한 배달음식점을 성공적으로 운영해온 바 있다. 여기에 자체 개발한 소프트웨어, 축적한 데이터 기반 마케팅과 고객 관리에 대해서도 현장 검증을 끝냈다는 설명이다.…
« Previous post: | Next post: »

뉴노멀 시대, 슬기로운 스타트업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