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콘 키운 ‘창업 R&D사업’…올해 역대 최대 규모 지원

1+
올해 R&D 창업 기업에 대해 역대 최대 규모의 지원이 이뤄질 전망이다. 중소벤처기업부는 ‘2019년 창업성장 기술개발사업’을 공고하고 오늘(14일)부터 과제접수를 시작한다. 올해 창업 R&D는 3,733억원(전년비 933억원 증액)으로, 저변확대를 위한 디딤돌 창업과제(1,068억원), 민간주도의 혁신형과제(1,006억원) 및 TIPS과제(1,232억원) 등으로 구성된다. 창업R&D사업의 대표 사례는 비바리퍼블리카다. 비바리퍼블리카는 2014년 창성R&D 1.35억원을 지원받아 모바일 자금이체 서비스(토스Toss)를 개발하여 지원 5년만에 기업가치 1.3조원의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했다. 비바리퍼블리카 외 채널브리즈(직방 운영사), 티앤알바이오팹 등이 이…
« Previous post: | Next post: »

뉴노멀 시대, 슬기로운 스타트업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