액셀러레이터가 말하는 “블랙엔젤 피하는 법”

0
초기기업에 펀드레이징만큼 중요한 게 또 있을까. 그러나 적시에 자금을 조달하는 것만큼이나 누구에게 투자를 받느냐도 중요하다. 소위 “블랙엔젤”이라고 불리는 이들은 투자 대가로 과도한 지분을 요구하거나 연대보증을 조건으로 내걸기도 한다. 선택의 여지가 없다고 생각해 불리한 조건으로 투자를 받는 순간, 섭정이 시작된다. 사업 계획부터 채용까지 사사건건 간섭하는 엔젤투자자 때문에 후속투자는 커녕 사업이 존폐위기에 처한다. 그렇다면 어떻게 블랙엔젤을 피할 수 있을까. SK 전략실, 카이스트창업투자지주를…
« Previous post: | Next post: »

뉴노멀 시대, 슬기로운 스타트업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