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에 대한 편견 바꾼다”

0
유튜브 구독자 121만 명을 보유한 아시안보스는 밀레니얼 세대를 타깃으로 아시아 각국에서 벌어지는 이슈를 현지인의 목소리로 만들어 전달하고 있는 뉴미디어다. 아시아에 대한 편견과 시선을 바꾸는 것이 목표다. 스티븐 박 아시안보스 대표는 창업 전 글로벌 대형 로펌에서 일하던 변호사였다. 변호사를 그만둔 후 그는 경력과는 전혀 관련 없는 유튜브 크리에이터의 삶을 시작한다. 박 대표는“세계화와 더불어 아시아에 대한 젊은 층의 관심은 커지는 반면 실제…
« Previous post: | Next post: »

뉴노멀 시대, 슬기로운 스타트업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