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쉬업엔젤스, 총 77억 규모 2호 개인투자조합 결성…누적 102억원

0
초기 스타트업 전문 투자사 매쉬업엔젤스(대표파트너 이택경)가 ‘매쉬업엔젤스 개인투자조합 2호(이하 2호 펀드)’를 결성했다. 이번 2호 펀드는 77억원 규모로, 지난해 상반기에 먼저 출자된 펀드를 포함해 총 102억원이 결성됐다. 순수 민간 자본으로 결성된 2호 펀드는 액셀러레이터가 결성한 순수 민간자본 개인투자조합 중 최대 규모이며 ICT 산업 분야의 초기 창업 기업에 적극 투자 및 육성한다는 목적으로 조성했다. 특히 본 펀드는 1, 2세대 IT 창업자들이 출자자(LP·유한책임조합원)로…
« Previous post: | Next post: »

뉴노멀 시대, 슬기로운 스타트업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