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가 브이씨앤씨(VCNC)의 ‘타다’에 공식적인 유권해석을 내린 적이 없다고 밝혔다. 타다의 합법 여부는 사법부 판단에 맡겨질 전망이다.지난 5월14일 서울개인택시조합은 ‘타다 퇴출 집회’를 열고 “국토부가 (타다에)...

답보하던 국내 모빌리티 업계가 다시 활력을 찾고 있다. 출시 6개월 만에 가입자 50만명을 확보한 브이씨앤씨(VCNC) ‘타다’를 필두로 닮은꼴 서비스들이 나오고 있다. ‘타다 퇴출’을 외치고 있는 택시업계 입장에서는 타다도...

VCNC는 종합 모빌리티 플랫폼 타다가 론칭 6개월만에 가입 회원 50만 명, 운행 차량 1,000대, 1회 이상 운행 드라이버가 4300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6개월 단기간 내 새로운 모빌리티 시장을 열어낸 만큼 향후 타다 프리미엄 등...

승차거부는 불법이다. 하지만 심야 시간대 택시 승차거부는 비일비재하다. 티맵택시, 카카오택시 등 택시호출 앱이 등장하면서 택시기사들은 목적지를 보고 이른바 ‘디지털 승차거부(콜 거부)’를 할 수 있게...

장애인 및 65세 이상 교통약자를 위한 새로운 이동 서비스 ‘타다 어시스트’가18일부터 서비스를 시작한다. 차량으로는 친환경 전기차 쉐보레 볼트EV를 도입했다. 우선 ‘타다 어시스트’에는 기존의 타다 호출 서비스인 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