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 많던 브이씨앤씨(VCNC)의 준고급 택시 호출 서비스 ‘타다 프리미엄’이 지난 7월8일 베타 테스트를 시작했다. VCNC는 최적화 운영을 위한 검증을 거쳐 곧 정식으로 서비스를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타다 프리미엄은 타다...

차차크리에이션이 오는 8월 렌터카 호출 서비스 ‘차차밴(VAN)’을 본격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개인이 장기임대한 차량으로 승객을 태우게끔 하려던 기존의 사업 노선을 틀어, 차량 소유자와 운전자를 달리하기로 했다....

타다 프리미엄의 서시 인가를 두고 촌극이 빚어졌습니다. 지난 11일 오후 타다 운영사 브이씨앤씨(VCNC)는 준고급 택시 서비스 ‘타다 프리미엄’이 서울시 택시 인가를 완료했으며 이달 중으로 서비스를 출시할 계획이라고...

브이씨앤씨는 서울시-택시업계 상생 플랫폼인 타다 프리미엄이 서울시 택시 인가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타다 프리미엄은 택시와 협력하는 서울형 플랫폼 택시 모델. 새로운 이동 시장에서 택시 기사는 더 나은 수익을, 고객은...

타다 운영사 브이씨앤씨(VCNC)가 사고시 타다 드라이버가 부담하던 차량손해 면책금을 없애는 정책을 실행한다고 6월10일 밝혔다.기존에는 드라이버 과실로 발생한 사고로 인해 차량 손실이 발생한 경우 드라이버가 최대...

브이씨앤씨가 7월부터 사고가 발생하면 운전자가 부담하는 차량 손해 면책금을 없애는 정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지금은 운전자 과실로 발생한 사고로 차량 손실이 발생하면 50만원 이상 비용은 운전자가 부담하지 않고...

국토부가 브이씨앤씨(VCNC)의 ‘타다’에 공식적인 유권해석을 내린 적이 없다고 밝혔다. 타다의 합법 여부는 사법부 판단에 맡겨질 전망이다.지난 5월14일 서울개인택시조합은 ‘타다 퇴출 집회’를 열고 “국토부가 (타다에)...

답보하던 국내 모빌리티 업계가 다시 활력을 찾고 있다. 출시 6개월 만에 가입자 50만명을 확보한 브이씨앤씨(VCNC) ‘타다’를 필두로 닮은꼴 서비스들이 나오고 있다. ‘타다 퇴출’을 외치고 있는 택시업계 입장에서는 타다도...

카풀 갈등이 수그러들자 택시업계 활시위가 타다를 겨누고 있다. 지난 5월15일 택시기사가 분신 사망하는 사태까지 발생한 가운데, 스타트업 단체가 정부를 향해 쓴소리를 쏟아냈다.코리아스타트업포럼(이하 코스포)는 20일...

쏘카가 쏘카, 타다, 일레클 등 운영 중인 플랫폼을 활용해 5월15일 하루 교통대안 마련에 나선다.쏘카가 내놓은 이번 교통대안 확장 지원책은 운전자를 위한 차량공유, 호출 이용이 가능한 승차공유 및 전기자전거 등...

매년 4월20일은 ‘장애인의 날’이다.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차별없는 일상을 살아갈 수 있도록 돌아보는 날이다. 구글코리아, 배달의민족, 쏘카, LG유플러스 등 IT기업들은 장애인의 날을 맞이해 장애인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쏘카는 실내 정밀 위치측정 기술 스타트업 폴라리언트를 인수하고 기술기반 모빌리티 플랫폼 혁신 가속화에 나선다고 4월17일 밝혔다. 쏘카가 스타트업을 인수한 건 브이씨앤씨(VCNC)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다.폴라리언트는...

시장조사기관 스태티스타(Statista)에 따르면 전세계 승차공유(Ride sharing) 시장은 2022년이면 그 규모가 약 1090억 달러(약 123조)에 달할 전망이다. 우버, 리프트 등 승차공유기업은 FAANG(페이스북, 아마존, 애플, 넷플릭스, 구글)에...

타다 운영사 브이씨앤씨(VCNC)는 준고급 택시 서비스 ‘타다 프리미엄’이 인천으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하며 향후 경기지역 진출도 추진할 계획이라고 4월8일 밝혔다. 고급택시 추진을 위한 인천광역시와의 협의가 완료됨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