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밤’ 운영사 ‘푸른밤’, 두나무앤파트너스 등으로부터 20억원 투자 유치

0
출퇴근관리 및 급여계산 자동화 서비스 알밤을 운영하는 푸른밤(대표 김진용)이 최근 20억원 규모 투자 유치를 했다. 투자 참여사는 두나무앤파트너스, 레오파트너스인베스트먼트, 베이스인베스트먼트 등이다. 신규 투자사로 참여한 두나무앤파트너스가 10억원을, 기존 주주인 레오파트너스인베스트먼트와 베이스인베스트먼트가 각 5억원을 투자했다. 푸른밤의 누적 투자 유치액은 70억원. 푸른밤은 2014년 알밤 론칭 이래 출퇴근기록/근무스케줄관리/급여계산의 업무 프로세스를 자동화해 왔다. 연 내에는 급여이체 등 핀테크 서비스도 추가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지난해 말부터…
« Previous post: | Next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