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열심히 일하고 있다는 착각

0
일과 삶의 균형 VS 압도적 성과 최근, 일과 삶의 균형(워라밸)에 대한 논의가 활발하다. 왜일까? 사람들의 인식이 바뀐 이유에는 시대적 배경이 크다. 과거의 고도성장 시기에는 일한 만큼 보상을 기대할 수 있었다. 까라면 까는 군대식 복종 문화가 만연했지만, 깔땐 까더라도 내가 얻는 몫만큼은 분명했다. 지금은 어떨까? 장기 저성장 시대에도 그 법칙이 똑같이 적용될까? 단연코 No다. 이미 무너진 지 오래다. 지금 직장인의 모습은…
« Previous post: | Next post: »